본문 바로가기
요리/국 & 찌개,조림

소고기 해장국 얼큰하고 맛있게 끓이기.

by 밥순이네 2020. 12. 18.
728x90
반응형

안녕하세요? 오늘은 연말 모임으로 인한 술자리를 많이 하시는 분들을 위해 집에서 만들기 쉬운 #해장국을 만들었어요. 어떤 분이 연말이라 술을 많이 먹었더니 속이 쓰리다면서 해장국 만드는 방법을 가르쳐 달라고 하더군요.ㅎㅎ
코로나 때문에 연말 모임은 줄었지만 가족끼리라도 힘들었던 한 해를 마무리해야 하시길 바랍니다.
요즘 1인 가구가 많다 보니 남자분들이 요리를 꽤 많이 보더라고요. 그래서 마음 같아선 천엽이나 내장도 넣어 푸짐하게 끓이고 싶지만 그런 건 재래시장에 가야만 있는 거라 집 앞 마트에서 사기 쉬운 #소고기 로만 끓였으니 연말 술자리로 속 버리지 말고 뜨끈한 #소고기 무국으로 연말 따뜻하게 보내시길 바랍니다.
저희 집은 콩나물 #굴국 도 좋아해서 속풀이 해장국으로 많이 만들어 먹었는데 뚝배기에다 끓이면 #뚝배기 콩나물 굴국으로마지막까지 뜨끈하게 먹을수 있어 너무 좋더라고요.
그럼 소고기 해장국 시작할게요.

*뜨끈한 소고기 해장국
*콩나물과 두부도 넣어 영양을 골고루 갖춘 #소고기 해장국

*분량의 재료를 준비합니다.
재료:두부 1/2, 무 100g, 콩나물 한 줌, 계란 1개
양념:멸치액젓 2T, 꽃소금 1T, 간 마늘 1T, 고추기름 1T, 고춧가루 1T 육수:멸치, 다시마
*국거리로는 치마살, 양지, 사태를 쓰면 좋지만 오래 끓여야 하는 번거로움이 있어 등심이나 부챗살 등 부드러운 부위를
잘라 
요리하면 시간을 단축시킬 수 있습니다.
*다시마와 멸치는 물에 30분 정도 담가 놓으면 빨리 우러나 더 깊은 맛의 육수가 만들어집니다.

1. 멸치, 다시마와 물 3C을 넣고 육수 푹 끓입니다.
*소고기만 넣어 육수 내면 깊은 맛이 안 나더라고요.
*육수를 끓이는 동안 야채를 다듬어 주세요.

 2, 느타리버섯은 손으로 찢어 놓고 무는 나박 썰기로 썰어 주세요. 시원한 맛을 내는 데는 무가 빠질 수 없죠?

3, 콩나물은 뿌리가 길어 목에 걸리니 뿌리를 떼어 줍니다.
*아스파라긴을 함유하여 피로 해소 및 숙취 제거에 좋은 식품이므로 귀찮으면 그냥 끓여도 됩니다.

4. 양파는 채 썰고 대파는 반으로 갈라 2cm 길이로 자르고 두부는 두툼하게 깍둑썰기 합니다.

5. 국에 넣어줄 달걀은 포크나 젓가락으로 풀어놓으세요.

6. 팬에 참기름 두르고 다진 마늘, 소고기, 양파, 무를 넣어 달달 볶아 주세요.
*참기름에 소고기와 야채를 볶아 끓이면 더 고소하게 드실 수 있습니다.
더 맵게 드시고 싶으면 고추기름에 볶아 끓여 드세요.

 7. 고기가 볶아지면 콩나물과 다시마, 멸치 육수 넣어 푹 끓입니다.
*콩나물 넣고 뚜껑을 일찍 열면 콩 비린내가 나니 푹 끓으면 열어 주세요.

8. 콩나물이 익으면 대파와 버섯, 두부 넣어 한소끔 끓입니다.

9. 한소끔 끓으면 뚜껑 열고 두부와 버섯, 풀어 놓은 달걀을 넣어 한번 더 끓인 다음 고추기름과 고춧가루, 액젓, 소금으로 간 맞춰 완성합니다.

*영양 만점 소고기 해장국이 완성됐어요.
*다시 한번 말하지만 천엽 같은 내장을 넣으면 훨씬 맛있어요.

*숙취해소에 좋은 소고기 해장국

*뜨끈한 소고기 해장국
벌써 연말이라니 믿기지 않을 정도로 시간이 빨리 흘러가네요.
뒤돌아 서면 1년 1년이 후다닥 가고 있어요. 후회하지 않는 삶을 살려고 노력하지만 연말만 되면 후회만 남네요..
오늘도 따뜻한 저녁 되시고 전 다음에 또 올게요.

이 요리를 영상으로 보고 싶다면 아래 클릭~

 

영상을 보시고 도움이 되셨다면 '구독' '좋아요' 꾹꾹 눌러 주시면 더 열심히 하겠습니다.

728x90
반응형

댓글4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