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요리/밑반찬

낙지 젓갈. 입맛 없는 여름철 밥도둑이 따로 없어요.

by 밥순이네 2021. 6. 13.
728x90
반응형

안녕하세요? 여름만 되면 주부님들 하루세끼 반찬 걱정되시죠? 저 또한 그렇답니다. 요리를 하는데도 막상 밥먹으려고 하면 어떤걸 먹어야 할지 늘 망설여요. 거기다 반찬은 많은데 매일 먹는 거라 손도 별로 안가구요~ 너무 먹기 싫으면
물에 밥말아 먹는 일이 일상이 돼버렸네요.  그런데 오늘 맛있는 밑반찬 하나를 만들었어요.
제가 목포 사람이라 낙지를 엄청나게 좋아하거든요? 그래서 냉동 낙지젓갈을 만들어 봤어요.  그런데 젓갈이라곤 꼴뚜기젓오징어젓갈 밖에 담아 본적이 없어서 자신이 없었는데 김하진 선생님의 낙지 젓갈을 보니 만들수 있겠더라구요. 제가 제일 좋아하고 입맛 없을때 정말 최고거든요. 그래서 김하진 선생님의 #낙지젓갈과 엄마한테 배운 #꼴뚜기 젓을 생각하며 만들어 봤어요.
생물이 아닌
냉동#낙지 를 이용해서 젓갈을 담았으니 꼼꼼히 보시고 꼭 담아 보세요. 생각보다 너무 쉽고 맛있답니다.

*밥도둑 낙지 젓갈

 *분량의 재료를 준비합니다. 낙지는 냉동낙지를 준비 했어요.
재료:낙지 1.5kg,밀가루 1C, 굵은 소금 1/2C
양념:소주 3C,고운 고추가루 8T,물엿 2T,다진마늘 3T,통마늘 10알,생강술 1T,통깨 2T,쪽파 5줄,청양고추 3개

 1.낙지 머리에 있는 내장을 꺼내고 밀가루로 깨끗이 씻어 주세요. 
*다리의 빨판 사이에 불순물이 많으니 밀가루로 바락바락 씻어 줍니다.

 2.깨끗이 씻은 낙지는 헹궈 헹궈 물기 빼주세요. 영상 보면 낙지를 얼마나 깨끗이 씻었는지 윤기가 반질반질~

 3.낙지는 잘라서 절이면 더 잘 절여지기 때문에 2cm 길이로 자르고 눈도 잘라 냅니다.

4.자른 낙지는 얼음물에 10분정도 담궈 놓으면 탱글탱글 해져요.
*영상 보면 냉동 낙지라면 못믿을 만큼 아주 빛이 납니다.

 4.얼음물에 담군 낙지는 굵은 소금 1/2C 넣어 절여 실온에 하루 둡니다.
*하루만 절여도 간이 베더라구요. 절이면 붉은 색으로 변합니다.

 5.짜잔!! 하루 저녁 실온에 둔 모습이에요. 완전 깨끗하고 탱글탱글하죠?
*붉은 색으로 절여진 낙지는 엄청 짜기 때문에 3번 정도 헹궈 짠맛을 뺍니다.
(그렇다고 너무 많이 씻으면 젓갈이 아니죠?)

6.통마늘은 슬라이스 하고 청양고추는 다지고 실파는 2cm길이로 잘라줍니다.

 7.짠맛을 뺀 낙지에 고추가루를 넣어 먼저 버무린후 마늘과 올리고당,청양고추 넣어 양념합니다.

 8.양념에 버무려 졌으면 실파와 통깨 넣어 2주 김치 냉장고에서 숙성한 후 드시면 됩니다.
*이대로도 맛있지만 시판중인 낙지젓에 비해 맛이 좀 부족하다 느끼면 조미료를 약간만 첨가해 통깨와 참기름 넣어 드시면 됩니다. *어렵게만 느껴졌던 낙지 젓갈을 비교적 쉽고 빠르게 만들어 졌어요.

*맛있는 밥도둑 낙지 젓갈.
*더 맛있게 드시려면 무말랭이를 넣어도 아주 맛있어요. 요즘 건강을 위해 젓갈이 안팔린다고 하더라구요.
간은 짜지 않게 조절하셔서 만드시면 여름 밑반찬으로 최고일것 같아요.
그럼 주말 마무리 잘 하시고 더 좋은 요리로 또 만나요~^^

영상은 아래~

*영상을 보시고 도움이 되셨다면 구독,좋아요 꾹꾹!! 눌러 주시면 더 좋은 요리로 보답하겠습니다.

 

 

 

 

 

728x90
반응형

댓글12